故이경재 신부는 1993년 은퇴사제를 위한 안식처를 만들겠다는 뜻을 세우고

가르멜 수녀들 및 수도원에 기도를 청한 후, 1994년 성탄에 사제마을을 위한

추진위원회를 결성하였다. 소설가 박완서씨가 초대회장으로 추대되었고 준비

과정에서 부딪힌 어려움과 난관을 극복하고 1995년 5월 12일에 기공식 및

대지 축복식을 가진 후, 1997년 5월 30일에 준공식을 하였다.

처음 입주한 사제는 박고안 (프란치스코 하비에르) 신부로 1997년 8월 1일에

입주하였다. (2004년 9월 25일 선종)

1998년 8월, 원장신부로 김화태 (제르바시오) 신부가 부임한 후 교구를 초월하여

여러 신부들이 거처하였스며, 현재에도 안식년을 맞은 사제들과 휴양을 필요로

하는 사제들에게 그리고 개인적으로 피정을 원하는 사제들에게 개방되고 있다.

사제마을 현황을 살펴보면,

사제마을을 소개합니다.

사제마을은 10채의 단독주택과 성당 및 식당으로 이루어져 있다.

통나무 성당은 예수님의 집으로 이름을 지었으며, 5채의 단독주택은 한국의 순교 성인의 본명을 따서 라우렌시오(범세형)의 집, 안드레아

(김대건)의 집, 베드로(이승훈)의 집, 토마스(최양업)의 집, 야고보(주문모)의 집으로 명명하였고 5채의 단독주택은 삼손의 집 1호/2호,

 반석의 집 1호/2호, 고마움의 집으로 명명하였다. 현재 베드로(이승훈)의 집은 라자로마을 원장신부의 사제관으로 사용되고 있다.

사제마을 식당의 이름은 골롬바(강완숙)의 집이다.

주소 : 경기도 의왕시 원골로 66 성라자로마을 내 사제마을

전화 : 031-453-4970

팩스 : 031-453-4973

​이메일 : father5@catholic.or.kr

id_type_2x.png

성라자로마을   주소:경기도 의왕시 원골로 66(우)16048                   전화:031)452-5655   팩스:031)457-5146

COPYRIGHT 2018 By St. Lazarus Village. ALL RIGHT RESERVED.       E-Mail:stlazarus@daum.net